'경주페이' 활성화…공직사회가 앞장선다

성민규 / 기사승인 : 2020-07-07 15:04:40
+ 인쇄

일상생활에서 사용...이벤트 기간 사용금액 10% 캐시백 '덤'

징수과 직원들이 경주페이 카드를 들어보이고 있다. 경주시 제공

[경주=쿠키뉴스] 성민규 기자 = 경북 경주지역 화폐인 '경주페이' 활성화를 위해 공직사회가 발벗고 나섰다.

경주시에 따르면 지난 1~2일 징수과 직원들이 경주페이 활성화에 동참했다.

이들은 첫날 시내 중심상가에서 경주페이로 간식을 구입했다.

둘째날에는 황오동 한 분식점에서 점심을 먹고 경주페이로 지불했다.

최정근 징수과장은 "시가 추진하는 시책에 적극 동참해 준 직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면서 "서로 도와가며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경주페이는 지역에서만 사용 가능한 선불충전식 IC카드 상품권이다.

본인 명의의 은행계좌를 가진 만 14세 이상이면 누구나 발급 받을 수 있다.

휴대전화에 경주페이 앱을 설치, 은행계좌로부터 언제나 충전이 가능해 아주 유용하다.

특히 시가 출시를 기념해 진행중인 이벤트 기간에는 사용금액의 10%가 캐시백으로 지급돼 경제적 가치가 높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페이가 지역 화폐로 안착할 수 있도록 공직사회는 물론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smg51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