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 열풍에 파라솔·테이블도 불티…중고시장서는 가격 2배로 ‘껑충’

신민경 / 기사승인 : 2020-08-10 04:01:01
- + 인쇄

이케아 '삼쇠 파라솔', 현재 재고 없어…16일에 광명점 입고
코스트코 '팀버리지 롤테이블', 장마로 유통에 걸림돌…입고 예정 없어
파라솔 중고거래선 2배 비싸…테이블은 2만원 웃돈

사진=지난달 30일 이케아 삼쇠 파라솔이 이케아 광명점에 입고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이른 오전부터 매장 앞에 소비자들이 장사진을 이뤘다. 독자 손모(29·여)씨는 매장 개점 1시간 전에 도착했으나 170번의 대기표를 받았다고 전했다.

▲사진=7일 이케아 애플리케이션에 따르면, '삼쇠 파라솔'은 오는 16일 이케아 광명점에 입고된다./이케아 애플리케이션 화면캡처.

▲사진=이케아 '삼쇠 파라솔'은 중고 거래 플랫폼에서 6만원에 거래되고 있다./당근마켓 화면 캡처.
▲사진=코스트코 '팀버리지 롤테이블' 구매 인증과 방법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공유되고 있다.(네이버 검색결과 화면 캡처/왼)/ 중고거래 플랫폼 '당근마켓'에서는 롤테이블이 약 8만원에 거래되고 있다.(당근마켓 화면 캡처/오)

smk503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