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서도 코로나19 확진자 잇따라

성민규 / 기사승인 : 2020-10-01 10:20:38
+ 인쇄

2명 '양성' 판정...누적 확진자 95명으로 늘어

▲ 자원봉사자들이 방역작업을 펼치고 있다. 경주시 제공

[경주=쿠키뉴스] 성민규 기자 = 경북 경주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추가 발생했다.

누적 환진자는 95명으로 늘었다.

1일 경주시에 따르면 이날 강동면에 사는 70대 남성(95번)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는 감염 경로를 파악중이다.

이에 앞서 지난달 30일 88·90번 확진자와 접촉한 40대 여성(94번)이 확진자로 분류됐다.

시는 이 확진자가 지난달 24~28일까지 입원했던 굿모닝병원 직원들에 대한 전수조사와 함께 환자, 내원객을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받을 것을 권고했다.

현재 이들에 대한 심층 역학조사, 추가 접촉자 조사가 진행중이다.

smg51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