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이제는 온라인에서 붙자!

문대찬 / 기사승인 : 2020-10-13 12:32:07
- + 인쇄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프로축구 K리그가 e스포츠로 열린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EA스포츠의 온라인 축구 게임 ‘FIFA 온라인 4’를 기반으로 한 e스포츠 대회 ‘eK리그 2020’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프로연맹과 한국e스포츠협회가 주최하고 아프리카TV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국내 'FIFA 온라인 4' 사용자들이 K리그 22개 구단을 대표하는 자격으로 참여해 우승을 놓고 경쟁한다. 참가자들이 구단을 대표하는 자격으로 e스포츠 대회를 치르는 건 국내 프로스포츠 종목 중 최초이다. 국내에서 유일하게 국제축구연맹(FIFA)의 인증까지 받았다. 

참가 신청은 이달 13일부터 25일까지 신청 링크를 통해서 하면 된다. 지원 자격은 만 16세 이상이며, 3인 1조로 팀을 꾸린 뒤 대표하고자 하는 K리그 구단을 선택해 참가하면 된다.

이달 31일부터 다음 달 22일까지는 같은 구단을 선택한 참가자들끼리 예선전(구단 대표 선발전)을 치른다. 선발된 22개 팀은 조별리그 방식의 본선과 결선(8강∼결승) 토너먼트를 통해 최종 우승팀을 가린다. 본선은 12월 11일∼20일, 결선은 내년 1월 2일∼16일에 열린다.

우승팀은 1000만원, 2등 팀 500만원, 3등 팀 200만원의 상금을 받으며, 우승팀은 EA 스포츠가 주관하는 아시아 e스포츠 대회인 ‘EA 챔피언스컵’ 한국 대표 선발전에 참가할 기회를 얻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조별리그까지는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8강부터 결승전까지는 e스포츠 전용 경기장인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다.

중계는 아프리카TV에서 볼 수 있다.

프로연맹 관계자는 ‘eK리그라는 참여형 이벤트를 통해 대회 참가자들이 K리그에 몰입감과 친밀도, 소속감 등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 e스포츠를 즐기는 청소년과 젊은 층, 해외 온라인 게임 사용자들에게도 K리그를 알릴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mdc0504@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