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개 전국단위 자사고 지원 시 유의사항은?

이영수 / 기사승인 : 2020-11-26 09:00:40
- + 인쇄

[쿠키뉴스] 이영수 기자 = 자율형사립고(이하 자사고)는 늘 학생은 물론 학부모님도 관심이 많은 학교이다. 자사고는 해당 지역 내에서만 모집하는 지역단위 자사고와 전국단위로 모집하는 전국단위 자사고가 있는데, 오늘은 2021학년도 전국단위 자사고에 지원 시 유의사항과 전형 일정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작년에 비해 모집 인원 52명 줄어

12월 7일부터 원서 접수를 시작하는 2021학년도 전국단위 모집 10개 자사고의 모집 인원은 총 2607명이다(일반 전형 1745명, 사회통합전형 358명, 기타 전형 504명). 지난 해 2659명보다 52명이 줄어들었는데, 학교별로 살펴보면 포항제철고의 경우에는 모집 인원이 60명 감소한 반면 광양제철고는 8명이 늘어났다.

10개 전국단위 자사고 전형 방법. 출처: 각 고등학교 전형 요강(가나다 순)

◇코로나로 전형 방법이 변경될 수 있어 마지막까지 학교 사이트 꼼꼼히 체크할 것

학령인구 감소로 인해 고등학교에 지원하는 학생의 수가 줄었기 때문에 올해 자사고의 경쟁률 또한 하락할 가능성이 높다. 

전국단위 자사고는 모두 다단계 전형을 통해 신입생을 선발하며 1단계에서는 교과성적과 출결 점수를 합산해 1.5~2배수 선발한다. 이후 2단계에서 서류평가 및 면접을 통해 최종합격자를 선발한다.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2단계 면접을 치르지 않거나 비대면으로 실시하는 등 2단계 전형 방법이 변경될 수도 있으니 지원자는 원서접수 준비 시 학교별 모집요강을 꼼꼼하게 살펴봐야 한다. 

10개 학교 중 2단계 면접의 비중이 유독 큰 학교는 외대부고와 하나고로 1단계 성적의 비중보다 더 크다. 따라서 이 학교를 준비하는 경우에는 면접 대비에 조금 더 신경을 써야할 것이며, 하나고는 유일하게 체력검사도 실시한다.

10개 전국단위 자사고 전형 일정. 출처: 각 고등학교 전형 요강(가나다 순)

◇1차 합격 후 면접일까지 기간, 학교 마다 차이가 커

전국단위 자사고 전형 일정에서 1단계 발표 후 면접 전형까지의 기간이 조금씩 차이가 있는데, 예를 들어 외대부고, 하나고, 광양제철고의 경우에는 1차 합격자 발표 후 10~11일 후에 면접을 보지만, 포항제철고의 경우에는 1차 합격자 발표 후 단 2일 후에 면접을 치루게 되므로  포항제철고 지원 학생들은 1차 합격자 발표 전에 면접 준비를 어느 정도는 마무리해 두어야 할 것이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우연철 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대학교의 경우에 대면 면접을 지양하는 경우도 적지 않기 때문에 전국단위 자사고의 경우도 그렇게 될 개연성이 높다. 따라서 수시로 해당 학교 홈페이지를 방문해 전형 일정을 꼼꼼히 체크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juny@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