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 “코로나19 검사 받고 인터뷰? 오보” 자필로 해명

인세현 / 기사승인 : 2020-12-06 00:15:02
- + 인쇄

▲사진=베리굿 조현. 쿠키뉴스DB

[쿠키뉴스] 인세현 기자=그룹 베리굿의 조현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도 영화 홍보 인터뷰에 참석했다는 보도에 관해 반박했다. 

조현은 5일 자신의 SNS에 자필 입장문을 게재해 “근래 기사 중 제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음에도 영화 홍보 인터뷰에 참석한 것으로 오보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저는 오후 4시께 영화 홍보 인터뷰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던 중 소속사로부터 코로나19 검사를 받아보라는 연락을 받았다”며 “연락 이후 즉각 강남보건소에서 감염 여부를 검사받았다.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현재는 2주간 자가 격리를 실시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아울러 “코로나19 확산 이후 제 사소한 부주의 하나로 모두가 위험해 질 수 있기에, 사활을 걸고 밤낮 없이 노력해주시는 의료진분들게 짐이 되지 않기 위해 대한민국 국민의 한 명으로서 방역지침을 성실히 따르고 있다”고 강조했다.

조현은 최근 영화 ‘용루각 : 비정도시’ 홍보를 위해 일부 매체들과 대면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 기간에 조현의 소속사 대표와 현장 매니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베리굿 멤버들도 지난 1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런 가운데 조현 측이 영화 홍보사에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는 사실을 곧바로 알리지 않았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하지만 조현 측은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된 사실을 바로 알렸다는 입장이다.  

inout@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