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새날을 여는 사람들…강진수협 위판장

신영삼 / 기사승인 : 2021-01-03 15:19:27
+ 인쇄

▲ [사진=강진군]
[강진=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힘들고 어려웠던 경자년이 저물고 흰 소의 해인 신축년(辛丑年) 새해가 밝은 지난 1일 아침 전남 강진군 마량면 강진수협 위판장이 갓 잡아 올린 생선들로 가득 찬 가운데 물 좋은 고기를 사려는 경매사들의 열기가 새해 새날을 힘차게 열고 있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