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사모 혁신, ‘엄마의 밥상’에 성금 백만원 기탁

김영재 / 기사승인 : 2021-01-19 16:04:21
+ 인쇄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전북 전주지역 봉사모임 천사모 혁신(회장 정태삼)은 19일 아침밥을 굶는 아이들에게 매일 아침 따뜻한 도시락을 전달하는 전주시의 ‘엄마의 밥상’ 사업에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천년전주를 사랑하는 모임’이라는 뜻을 가진 천사모 혁신은 60여명의 회원들이제과봉사, 배식봉사 등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과 봉사를 이어가고 있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매일 아침 300여명의 소외계층 아동·청소년에게 밥과 국, 3찬이 들어 있는 도시락이 배달되는 사업에 쓰여진다.

정태삼 회장은 “회원들의 사랑과 희망을 전달해 소외계층 아이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jump0220@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