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신길온천역→능길역'·'원곡역→시우역' 역명 개정

박진영 / 기사승인 : 2021-01-21 12:05:06
+ 인쇄

▲안산시청 전경

[안산=쿠키뉴스 박진영 기자] 경기도 안산시는 그 동안 '온천 없는 온천역'으로 철도이용객들에게 혼란을 주던 안산선(4호선) '신길온천역'을 '능길역'으로, 역명과 행정구역명이 달랐던 서해선 '원곡역'을 '시우역'으로 역명을 개정했다.

당초 '신길온천역'은 2000년 7월 안산선의 종점이 '안산역'에서 '오이도역'으로 연장될 때 주변 온천개발 기대감 등을 반영해 '신길온천역'으로 이름을 정했으나, 그간 온천 개발이 이루어지지 않고 철도이용객들의 혼란과 역명 개정을 요구하는 민원이 지속돼왔다.

또한 서해선(소사원시) '원곡역'은 법정동이 원시동임에도 역명이 '원곡역'이라 불합리했던 점, 과거 이 지역의 마을명의 유래가 '시우'라는 점을 감안해 '시우역'으로 개정했다.

안산시는 지난해 3월부터 시민 의견수렴 및 개정 절차를 통해 안산선 '신길온천역'과 서해선 '원곡역'의 역명 개정을 요구했으며, 국토교통부 역명심의위원회를 통과하면서 '시우역'은 지난해 11월 24일, '능길역'은 지난 20일 국토교통부 고시로 최종 확정됐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역명 개정에 따른 시민들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철도운영사와 협의해 관련 철도시설물 등을 빠르게 정비하고, 시민들에게 적극 홍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bigman@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