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벼 영농자재 통합 지원사업 신청 접수

한상욱 / 기사승인 : 2021-01-21 20:09:02
+ 인쇄

- 벼 재배농가에 상토.밑거름비료․약제 지원
- 다음달 15일까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신청


중구청사 전경.

[대전=쿠키뉴스] 한상욱 기자 =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21일부터 내달 15일까지 2021년 벼 영농자재 통합 지원 사업을 신청 받는다고 밝혔다.

벼 재배농가의 영농비 절감 및 고품질 쌀 생산을 유도하기 위한 사업으로 해당사업을 통해 못자리용 상토, 맞춤형비료, 육묘상자 처리약제 3개 품목을 신청할 수 있다.

신청 대상은 중구에 주소를 두고 대전 또는 세종․충남․충북에서 벼를 경작하며 농업경영체를 등록한 농업인으로, 신청서와 벼 재배 경작확인서 등 구비서류를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제출하면 된다.

공급자재는 신청면적에 따라 지원포대수가 결정된다. 1000㎡ 면적을 기준으로 상토 100L, 맞춤형비료 30kg, 약제 1.5kg까지 신청할 수 있고, 1포(20L 기준)당 상토는 3500원, 맞춤형비료는 1만1000원(완효성비료는 1만5600원), 약제는 1만원 이내에서 실 구입가격으로 지원한다.

신청 후 공급 일정은 별도 공지되며, 농업인은 통지받은 공급물량을 관할 농협에 방문해 수령하면 된다.

박용갑 청장은 “이번 사업이 농가의 영농비 절감과 함께 고품질 쌀 생산으로 이어지길 바라며, 농업인의 적기영농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wh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