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국내 도입 계획, 변동없어"

배성은 / 기사승인 : 2021-01-24 13:49:13
- + 인쇄

[쿠키뉴스] 배성은 기자 = 정부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1분기 국내 도입과 관련해 계획 변동이 없다고 밝혔다.

질병관리청은 24일 코로나19 백신 초기 공급 차질 현상과 관련해 국내 영향은 없느냐는 질의에 대한 답변자료를 통해 "한국은 SK가 생산하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1분기부터 공급받을 예정이고, 현재까지 공급 계획에 변동은 없다"고 설명했다.

앞서 방역당국은 아스트라제네카의 위탁생산 시설인 SK바이오사이언스가 생산하는 물량을 2∼3월부터 순차적으로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우리나라는 아스트라제네카와 1000만명분의 백신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

한편 아스트라제네카는 올해 1분기까지 유럽 27개국에 8000만회분의 백신을 공급하기로 했으나, 영국·남아프리카공화국·브라질발(發) 변이 바이러스에 맞게 조정해야 하는 데다 인도 생산시설 화재로 공급에 차질이 빚고 있다.

앞서 화이자도 벨기에 생산시설 확충 공사로 인해 3∼4주간은 유럽연합(EU)에 약속한 물량을 공급하지 못할 것이라고 통보한 바 있다.

sebae@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