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혁 대전시당위원장, 향나무 훼손 혐의로 대전시장 검찰고발

명정삼 / 기사승인 : 2021-02-22 17:46:01
+ 인쇄

공용물건손상죄, 직무유기죄, 건축법위반죄 적용

▲장동혁 국민의힘 대전시당위원장이 대전지방경찰청에 고발장 접수 전, 취재진 앞에 섰다. 

[대전=쿠키뉴스] 명정삼 기자 = 장동혁 국민의힘 대전시당위원장은 22일 구 충남도청사내 향나무 등을 훼손한 혐의로 허태정 대전시장 등을 검찰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고발장은 허태정 시장과 관련 공무원 2명을 피고발인으로 하고 있으며 법 위반행위에 대해서는 공용물건손상죄, 직무유기죄, 건축법위반죄 등을 적용했다.

고발장에서 장위원장은 '피고발인들은 공모하여, 2020. 6.경 대전광역시 중구에 있는 구 충청남도 청사 내에서 ‘소통협력공간’ 마련을 위한 증․개축공사를 진행함에 있어 청사의 소유자인 충청남도의 승낙 없이 청사 내에 식재되어 있는 향나무 128그루를 베어내고 향나무 44그루를 다른 곳으로 옮겨 심는 등 공용물건인 향나무 172그루의 효용을 해하고, 관할 관청으로부터의 허가를 받거나 관할관청에 신고하는 등의 절차 없이 대수선행위를 함으로써 건축법을 위반하였다'고 적시했다. 

mjsbroad@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