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교육청, 학습결손·격차 해소…시기별 진단·지원시스템 강화

하중천 / 기사승인 : 2021-02-24 16:28:45
+ 인쇄

강원도교육청.

[춘천=쿠키뉴스] 하중천 기자 =강원도교육청(교육감 민병희)은 코로나19로 인한 학습결손 및 격차 해소를 위해 시기별 진단 및 지원시스템을 강화한다고 24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오는 3월 학교 적응 등 학생 정서 지원 활동을 강화하고 학년 초 진단활동을 실시할 방침이다.

특히 2주 이상 ‘특별보충학습 기간’ 운영을 통해 이전 학년의 학습을 재확인하는 등 학습격차를 해소한다.

또 모든 학생의 학습수준을 진단해 향상도와 부진현황을 분석하고 개인 맞춤형 지원을 펼친다.

학습결손이 심한 경우 학교장 책임 아래 다중지원팀을 운영해 지속 관리·지원한다.

김춘형 도교육청 교육과정과장은 “새 학년 시작 시기인 3월은 코로나19로 인한 학습결손과 학습격차 해소를 위한 중요한 시기”라며 “시기별 진단 및 지원시스템을 강화해 학생 단 한 명도 소외되지 않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ha3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