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3자녀이상 생활안정자금 신청 3월 5일까지 연장

박진영 / 기사승인 : 2021-02-25 14:15:36
+ 인쇄

용인시청

[용인=쿠키뉴스 박진영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3자녀 이상 가구에 지급하는 생활안정자금 신청 접수를 3월 5일까지 1주일 연장한고 밝혔다.

용인와이페이 카드 신규발급 등으로 신청 기한을 놓친 가구 등 대상자들이 빠짐없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려는 조치다. 

시에 따르면 25일 기준 대상 가구의 75%인 9500여가구가 신청을 완료했다. 생활안정자금은 가구당 10만 원을 용인와이페이로 지급한다. 대상은 공고일(2월 4일) 기준 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부모와 세대를 같이하는 3자녀 이상 가구 중 18세(2002년 2월 5일 이후 출생)이하 자녀가 1명 이상인 가구다.

온라인으로 신청을 원하는 사람은 시 홈페이지 '용인시 경제지원 대책' 코너에서 3월 5일 자정까지 신청하면 된다. 현장 접수는 대상 가구의 부모나 보호자가 이날 오후 6시까지 주소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bigman@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