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시,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3일만에 총 93대

김태식 / 기사승인 : 2021-02-26 15:45:28
+ 인쇄

강원 태백시청 세무민원실(쿠키뉴스DB)
[태백=쿠키뉴스] 김태식 기자 =강원 태백시(시장 류태호)는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영상인식시스템이 탑재된 번호판 영치차량과 휴대용단말기(PDA)를 이용해 관내 도로변과 주택가를 중심으로 자동차세 체납차량에 대한 번호판 영치활동을 전개했다고 26일 밝혔다.

자동차세 체납차량에 대해서는 영치 예고 후 미납 시에 번호판을 영치하고, 2회 이상 체납한 차량에 대해서만 예고 없이 즉시 영치하였다.

이번 기간에 영치한 차량은 관내영치, 촉탁영치, 영치예고 등을 포함하여 총 93대이며, 체납액은 2669만3000원에 달했다. 특히 이중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 야간 단속에 적발된 체납 차량은 20대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활동으로 적극적인 체납처분을 실시하여 성실납세 분위기를 조성하고 지방세수 확충과 자주재원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newsenv@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