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화, 지난해 코로나 뚫고 호실적···전년比 영업익 41%↑

윤은식 / 기사승인 : 2021-02-26 17:09:37
- + 인쇄

올해 그린뉴딜·방산 성장으로 실적 및 수익성 기대

(주)한화 로고.(사진제공=(주)한화)
[쿠키뉴스] 윤은식 기자 =한화그룹 지주사 역할을 하는 (주)한화가 지난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여파에도 금융과 방산분야 등 주요 자회사들의 수익성 개선에 힘입어 실적 선방에 성공했다.

(주)한화는 26일 지난해 매출 50조9265억원, 영업이익 1조5820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당기순이익은 7405억원을 기록했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과 견줘 각각 1%, 40.5% 증가했다. 당기순이익도 220.4% 늘었다.

한화솔루션은 석유화학 제품의 안정적인 이익에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의 성장세로 전년대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많이 증가했다. 

한화생명보험은 투자수익 증가 및 손해율 개선,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방산 자회사 호조 및 민수사업 수익성 개선에 힘입어 호실적을 달성했다.

(주)한화는 올해 정부의 친환경 정책 강화에 따른 태양광, 수소, 이차전지 등 그린뉴딜 관련 사업 성장과 국방예산 증액 및 수출 증가로 인한 방산분야 호조로 견조한 실적과 수익성을 기대했다.

특히 올해 4차 산업 및 그린뉴딜 분야 신사업 투자 확대와 인공위성, 도심항공모빌리티(UAM) 등 계열사의 항공우주 사업 본격화를 통해 중장기 성장 동력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eunsik80@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