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문화재단, 2020 기술 입은 문화예술교육 사업 성료

오명규 / 기사승인 : 2021-03-01 18:33:52
+ 인쇄

학생들이 직접 만든 뮤지컬과 미디어 퍼포먼스

(재)공주문화재단 '기술입은 문화예술교육' 장면.

[공주=쿠키뉴스] 오명규 기자 = (재)공주문화재단(대표이사 문옥배)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12주간 진행한 기술 입은 문화예술교육 ‘발칙한 상상력으로 만드는 인터렉션 퍼포먼스’(이하 프로그램)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1일 밝혔다. 

관내 초등학생 및 중학생을 대상으로 총 72명이 참여한 본 프로그램은 뮤지컬 ‘캣츠’와 공주 마스코트 ‘고마곰’을 소재로 뮤지컬 제작과정과 공연무대 투어, 가상현실(VR)을 활용한 다양한 미디어 창작과정을 온라인으로 체험하였다.

이 프로그램은 공주문화재단이 지난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국비공모사업 ‘기술 입은 문화예술교육’에 선정되어 시행한 것으로, 예술·기술 융합 교육을 통해 학생들의 예술적 상상력과 창의력을 함양하기 위한 사업이다.

기술과 예술의 융합을 통해 미래의 K-컬처를 이끄는 전문인력으로의 성장을 이끄는 본 기회를 통해 학생들은 어렵게 느껴졌던 미디어 프로그램의 운용을 쉽고 재미있게 경험할 수 있었다는 반응을 보였다.

문옥배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시민들의 참여를 통해 시민들의 주도하는 시민자치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다양한 기회를 확대하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본 프로그램과 같은 융·복합 문화예술교육사업 개발을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mkyu102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