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공공근로사업 개시..30명 20개 사업장에 배치

최재용 / 기사승인 : 2021-03-07 15:24:02
+ 인쇄

영천시는 오는 8일부터 ‘1단계 공공근로사업’을 시작한다. 영천시 제공

[영천=쿠키뉴스] 최재용 기자 = 경북 영천시는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실업자 또는 정기 소득이 없는 취약 계층에게 직접일자리를 제공하는 ‘1단계 공공근로사업’을 오는 8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우선 신청자들 중 선발된 30명을 공공서비스‧정보화추진‧환경정화‧시중점추진사업 등 지역 20개 사업장에 배치했다.

근무시간은 만 65세 미만은 주 30시간, 만 65세 이상은 주 15시간이다. 

임금은 시간당 통상시급 8720원으로 4대 보험 가입, 주간 및 월간 근로일수를 개근한 사람에게 유급 주휴일 및 연차 유급휴가가 부여된다. 
 
최기문 시장은 “코로나19에 의한 경기침체로 위기에 처한 취약계층 및 청년 미취업자들을 위한 다양한 공공일자리사업을 발굴해 사회안전망 확보와 생계안정에 최선을 다하고 양질의 일자리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gd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