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민의당 “文측 상임위원장 ‘부산대통령’ 발언…지역감정 조장하는 것”

이승희 기자입력 : 2017.03.20 17:19:59 | 수정 : 2017.03.20 17:20:02

[쿠키뉴스=이승희 기자] 국민의당이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문재인 전 대표 측 오거돈 부산선거대책위원회 상임위원장의 발언을 비판했다.

국민의당 김경진 수석대변인은 20일 논평을 통해 “전날 오 위원장의 ‘부산 대통령을 만들 것’이라는 발언은 시대의 흐름을 역행하는 것”이라며 “고질적인 지역감정을 조장하는 발언”이라고 밝혔다. 이어 “어느 지역의 대통령이 될 수는 없는 일”이라며 “대통령은 국민의 삶을 바꾸는 일을 할 뿐”이라고 덧붙였다.

김 대변인은 또 “문 전 대표는 오 위원장의 발언을 만류하기는 커녕 오히려 웃음과 박수로 화답했다”면서 “국민의당은 지역감정을 조장하고 방조하는 문 전 대표와 오 위원장에게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강조했다.

aga4458@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