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김정자 할머니, 기초연금 모아 이웃돕기 쾌척

신영삼 / 기사승인 : 2020-12-12 16:33:09
+ 인쇄

▲ 김정자(78‧여) 할머니가 자신보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오래전부터 국민연금과 기초연금을 조금씩 모아둔 500만 원을 기부했다.[사진=장흥군]
[장흥=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전남 장흥에서 70을 훌쩍 넘긴 할머니가 국민연금과 기초연금을 모아 이웃돕기에 나서 화제다.

지난 11일 장흥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찾은 김정자(78‧여) 할머니가 자신보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500만 원을 내놓았다.

김 할머니는 5남매로 태어나 어릴적 너무 힘들게 살았었고, 결혼 이후에도 생활이 녹록지 않았으나 우연히 알게 된 분의 도움과 배려로 힘든 시기를 극복하게 됐다며 지난잘을 회고 했다.

약소하지만 자신보다 더 어려운 사람들에게 작은 보탬이 됐으면 한다는 김 할머니는 오래전부터 국민연금과 기초연금을 조금씩 모아둔 500만 원을 기부했다.

김 할머니는 장흥군 노인일자리 사업에 참여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