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회복위원회, 올해 상반기 신입직원 32명 채용

김동운 / 기사승인 : 2021-03-09 11:41:14
- + 인쇄

‘사회형평적 열린 채용’ 실시…서민금융지원제도 성실 이용자 우대

사진=신용회복위원회 홈페이지 캡쳐

[쿠키뉴스] 김동운 기자 = 신용회복위원회(신복위)가 올해 상반기 신입직원을 채용하겠다고 나섰다. 채용 인원은 총 32명이다. 

신복위는 올해 1분기 중 ‘신입직원 채용’ 모집공고를 내고 32명을 선발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신복위는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이 더해가는 서민들의 상담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청년 일자리 부족 등의 상황을 고려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체 신규채용인원의 43%에 해당하는 14명을 ‘사회형평적 열린 채용’으로 선발한다. 사회형평적 열린 채용은 장애인·보훈대상자를 제한경쟁을 통해 채용하고, 지역인재를 적극 채용하는 등 다각적 열린 채용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공익법인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이행하는 것을 말한다. 

이와 함께 신복위는 경제적 어려움에 처해있는 고객들의 심정을 진심으로 이해할 수 있는 서민금융지원제도 성실 이용자를 우대 채용할 방침이다. 채용 관련 자세한 내용은 신복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계문 위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구직 취약계층에게는 더욱 어려운 상황이 됐다"며 "가슴이 따뜻한 인재에게는 더욱 많은 기회를 주고, 사회적 약자는 배려해 공정·공평한 취업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hobits3095@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