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정하영 김포시장 후보,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상생발전 위한 '정책협약' 체결

'5호선 김포연장, 광역버스 증차 등 긍정검토'

권오준 기자입력 : 2018.06.12 09:34:25 | 수정 : 2018.06.12 09:34:21

더불어민주당 정하영 김포시장 후보가 9일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자치분권과 지역상생 발전을 위한 정책협약'을 체결했다(사진).

두 후보는 정책협약에서 "서울과 지방이 함께 행복하고 함께 발전하는 상생의 파트너로서 분권과 자치, 협력과 상생이라는 지방자치 시대의 소명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협약식에서 대중교통 체계 개선 미세먼지 저감 도시재생 공공프로젝트 전문인력 교류 문화체육시설 등 시민편의시설 호혜 이용 기타 자치분권과 지역상생 관련 정책 등을 성실히 추진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정 후보는 "서울시와 경계가 맞닿아 있는 도시 중 김포시에만 서울지하철이 연결되어 있지 않다"며 "서울지하철 5호선이 김포까지 연장되도록 적극 협조해 달라"고 박 후보에게 요청했다.  

"김포시에 신도시가 조성되면서 많은 시민이 서울로 출퇴근하고 있지만, 광역급행버스의 노선과 차량대수가 수요에 미치지 못해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며 광역급행버스 증차와 노선 확대 협조를 당부했다.  

정 후보는 " 박 후보가 지하철 5호선 김포연장과 광역버스 노선확대 및 증차 방안에 대해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정 후보와 함께 당선돼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상생을 위해 노력하자고 답했다"고 밝혔다..

김포=권오준 기자 goj5555@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