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댓글봤어?] 홍준표 ‘설거지’ 논란에 “이런 사람이 대선후보?”

홍준표 ‘설거지’ 논란에 “이런 사람이 대선후보?”

이승희 기자입력 : 2017.04.19 14:44:18 | 수정 : 2017.04.19 14:44:21

[쿠키뉴스=이승희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의 성차별 발언에 네티즌이 공분하고 있습니다.

홍 후보는 17일 YTN 대선 모바일 콘텐츠 ‘대선 안드로메다’에 출연해 ‘집에서 설거지를 하는가’라는 질문에 “남자가 하는 일이 있고, 여자가 하는 일이 있다. 여자의 일을 남자에게 시키면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빨래 같은 건 안 한다는 뜻인가’라는 질문에는 “젊은 부부들이 싫어할지 모르겠으나, 아무래도 전업주부와 맞벌이는 다를 것”이라고 답했죠.

성소수자 문제에 대한 언급도 있었습니다. 홍 후보는 “나는 그거 싫다. 난 그거 안 한다”면서 “수술을 받았으면 몰라도 그렇게 (성전환 수술을) 하지 않은 동성애자는 아니라고 본다”고 발언했는데요.

그는 이날 “소통하는 대통령이 되려면 의회를 움직이는 사람들을 만나 허심탄회하게 토론해야 한다”며 “그렇게 하면 아무리 야당이라도 안 도와줄 리가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방송국에 나와 약속된 사람을 앉혀놓고 이 질문 저 질문 하는데,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때 그 짓을 많이 했다. 그거 다 쇼다”라고 비판했죠. 

비난 여론이 일자 홍 후보는 다음날 오후 “내가 말한 것은 집안일만 하는 사람들이었다”며 “커리어우먼은 (돈을) 같이 벌기 때문에 당연히 (남자도) 집안일을 같이 해야 한다”고 해명했습니다. 네티즌의 반응은 냉담합니다. 댓글 보시죠.

“이런 사람이 대선 후보라고?”

“대통령도 당신이 해야 할 일은 아니에요”

“여성비하 발언이네”

“자유한국당 사람들도 죽을 맛이겠다. 홍준표가 매번 저렇게 막말을 해대니”

“선거 비용 절반이라도 건지고 싶으면 입조심 하시길”

“대선 보수후보 수준이 참 높네”

이날 홍 후보의 발언은 여성과 성소수자에 대한 배려가 다소 부족했던 것 같은데요.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aga4458@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